알림닫기

이번 회차는 일반코인이 필요한 회차입니다.

부족한 코인을 충전해 주세요.

알림닫기

무료충전코인 배너
코인충전소로 가기

코인 소진시 자동으로
충전되는 자동충전 상품입니다.

번거로움 없이 편리하게 이용하세요!

닫기 더블혜택받기

알림닫기

이번 회차는 일반코인이 필요한 회차입니다.

부족한 코인을 충전해 주세요.

알림닫기

무료충전코인 배너
코인충전소로 가기
지옥의 검(劍) 황제, 이승에 떨어지다

지옥의 검(劍) 황제, 이승에 떨어지다

난세에 백정의 아들로 태어나, 패도(覇道)로서 천하를 통일한 검(劍) 황제. 「“무엇이 그리 잘못됐습니까.” 산발한 머리에 금빛 갑주를 입은 남자가 말했다. 그는 이가 다 빠지고 피가 범벅된 철검 한 자루를 거꾸로 쥐고 있었다.」 천한 신분을 이겨내고 치세를 만들고자 했던 그의 노력에 하늘이 노했다. 그 이유라는 것이, ‘감히 정해진 인과율을 어지럽혔다’는 것. 「“검 황제. 너의 이번 생은 천한 백정의 아들로 태어나 소 돼지를 잡다가 군에 징집되는 것이었다. 징집되고 사흘 후, 적군의 눈먼 화살에 맞아 초원에서 객사해 까마귀밥이 되는 것이 네놈의 명부에 적힌 내용이거늘. 감히 그 운명을 거스른 죄는 매우 크다.”」 스스로 운명을 개척한 것이 하늘에 반기를 드는 꼴이 될 줄이야. 그 때문에 지옥에 끌려간 그는, 천년간 기름 가마에서 튀겨지는 형벌을 받았다. 어느새 천년이 흐르고, 저승에서 반란이 일어난 틈에 이승에 떨어진 검(劍). 「당신을 위해 희생한 그 두 사람의 노고를 위해서라도 언젠가…. ‘그 날’이 왔을 때, 부디 지금처럼 끝까지 인간의 편에 서주길 간절히 바라겠소.」 2030년의 대한민국. 다시 삶을 얻은 그가, 스스로의 운명을 개척하기 위해 첫발을 내디뎠다.
닫기

판타지 완결 10,000+

지옥의 검(劍) 황제, 이승에 떨어지다 작가 : 흙과불

난세에 백정의 아들로 태어나, 패도(覇道)로서 천하를 통일한 검(劍) 황제. 「“무엇이 그리 잘못됐습니까.” 산발한 머리에 금빛 갑주를 입은 남자가 말했다. 그는 이가 다 빠지고 피가 범벅된 철검 한 자루를 거꾸로 쥐고 있었다.」 천한 신분을 이겨내고 치세를 만들고자 했던 그의 노력에 하늘이 노했다. 그 이유라는 것이, ‘감히 정해진 인과율을 어지럽혔다’는 것. 「“검 황제. 너의 이번 생은 천한 백정의 아들로 태어나 소 돼지를 잡다가 군에 징집되는 것이었다. 징집되고 사흘 후, 적군의 눈먼 화살에 맞아 초원에서 객사해 까마귀밥이 되는 것이 네놈의 명부에 적힌 내용이거늘. 감히 그 운명을 거스른 죄는 매우 크다.”」 스스로 운명을 개척한 것이 하늘에 반기를 드는 꼴이 될 줄이야. 그 때문에 지옥에 끌려간 그는, 천년간 기름 가마에서 튀겨지는 형벌을 받았다. 어느새 천년이 흐르고, 저승에서 반란이 일어난 틈에 이승에 떨어진 검(劍). 「당신을 위해 희생한 그 두 사람의 노고를 위해서라도 언젠가…. ‘그 날’이 왔을 때, 부디 지금처럼 끝까지 인간의 편에 서주길 간절히 바라겠소.」 2030년의 대한민국. 다시 삶을 얻은 그가, 스스로의 운명을 개척하기 위해 첫발을 내디뎠다.

+ 더보기

국제표준도서번호(ISBN) 979-11-912-8764-6

출판 팀오쉬

#퓨전판타지

프리미엄 멤버십 시작하기

e북 보너스 코인 구매 불가

지옥의 검(劍) 황제, 이승에 떨어지다

작품댓글 - 지옥의 검(劍) 황제, 이승에 떨어지다

로그인 후 댓글 입력이 가능합니다.

신고

작품명

작가명/유저닉네임

신고사유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 0 / 250

미소설 프리미엄 상품권

소지하신 상품권 핀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상품권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미소설 무료쿠폰

소지하신 쿠폰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자세히보기

쿠폰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무료쿠폰 등록 시 알림톡을 통해 작품변경 안내 및 이용권 소멸에 대한 내용을 고지할 수 있습니다.